•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9경기 남았는데... 몬토요 감독 ''류현진, 다음 주 등판 아직 모른다''

기사입력 : 2021.09.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신화섭 기자]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  /사진=화상인터뷰 캡처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 /사진=화상인터뷰 캡처
[피오리아(미국 애리조나주)=이상희 통신원] "어제보다 좋아졌고, 나아지고 있다."

찰리 몬토요(56) 토론토 감독이 부상자 명단에 오른 류현진(34·토론토)의 상태에 대해 설명했다.

몬토요 감독은 24일(한국시간) 화상 인터뷰에서 스타뉴스의 질문에 "류(현진)는 하루 하루 상황이 좋아지고 있다"며 "다음 주(29일~10월 1일) 열리는 뉴욕 양키스와 홈 3연전 중 등판할 가능성도 있지만 아직 정해진 건 없다. 상황을 지켜보면서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류현진은 지난 18일 미네소타를 상대로 선발 등판해 2이닝 5피안타(2홈런) 1볼넷 2탈삼진 5실점으로 부진했다. 그리고 하루 뒤인 19일 목 부위 통증을 이유로 10일짜리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

류현진.  /AFPBBNews=뉴스1
류현진. /AFPBBNews=뉴스1
토론토 선수단과 동행 중인 류현진은 23일 탬파베이와 원정 경기 전 필드에서 캐치볼을 하는 등 복귀를 위해 순조로운 과정을 밟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류현진이 29일 양키스전에 등판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기도 했다.

토론토는 이날 미네소타와 원정 경기에서 2-7로 졌다.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 경쟁에서 1위 보스턴에 3경기 차, 2위 양키스에는 1경기 차 뒤진 3위이다. 토론토는 이제 정규시즌 9경기만을 남겨두고 있다. 다음 주 양키스전은 시즌 막판 최대의 분수령이 될 전망이지만 류현진의 등판 여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신화섭 기자 evermyth@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