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마이너리그 코치를 타격 인스트럭터로 영입, SSG 유망주 집중 육성

기사입력 : 2021.10.1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SSG 랜더스 제공

[OSEN=한용섭 기자] SSG랜더스가 야수 유망주 집중 육성을 위해 라울 곤잘레스(48세) 전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산하 마이너리그 타격 코치를 퓨처스팀(2군) 타격 인스트럭터로 영입했다.

라울 곤잘레스 인스트럭터는 지난 2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으며 2주간의 자가격리 기간을 거친 후 16일 퓨처스팀에 합류했다. 

곤잘레스 인스트럭터의 계약기간은 11월 30일까지이며, 해외 구단들의 선진적인 육성 시스템을 활용하여 SSG랜더스 유망주들의 타격 기술을 향상시키는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곤잘레스 인스트럭터는 타격 분석 및 기술 훈련의 전문가로서 랩소도 등 데이터 장비 활용에도 능하며, 선수별 맞춤형 타격 지도 능력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지난해까지 마이너리그와 멕시칸리그의 여러 팀을 두루 거치며 풍부한 지도자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팀에 합류한 곤잘레스 인스트럭터는 “한국에 오게 되면서 SSG랜더스의 유망주들과 함께할 생각에 설렜다. 오늘 직접 만나보니 선수들의 활기차고 의욕적인 모습을 느껴 향후 기대가 크다. 타격은 섬세한 과정을 거쳐 완성되는 기술로, 평상 시에도 디테일한 부분까지 신경써서 훈련해야 실력을 향상시킬 수 있다. 항상 선수들에게 타격의 중점과제로 메카닉, 밸런스, 타이밍 그리고 타격 리듬에 대해 강조할 생각이다”라고 계획을 밝혔다.

/orange@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