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대역전 멀티홈런 유강남, 이미 기운 승부를 뒤집었다. [O! SPORTS]

기사입력 : 2022.07.0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대구, 이석우 기자]  LG가 7점차 열세를 극복하고 짜릿한 역전 드라마를 연출했습니다.

LG는 6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삼성과의 원정 경기에서 10-9로 승리했습니다.

삼성은 1회 이재현의 좌월 투런 아치 등으로 6득점 빅이닝을 완성했습니다.

이미 기울어진 경기였습니다.

하지만 LG는 포기하지 않았습니다.

LG는 2회 채은성의 좌월 솔로포로 추격의 시동을 걸었습니다.

그러자 삼성도 2회말 2점을 더 달아났습니다.

LG는 4회 김현수의 좌월 2점 홈런, 5회 유강남의 우월 솔로포, 문성주의 내야 땅볼로 5-8, 3점 차로 압박했습니다.

삼성이 5회 1점을 더했지만 거기까지였습니다.

LG는 8회 박해민과 문성주의 연속 2루타와 김현수의 우전 적시타로 2점 더 추격했고 오지환의 좌월 2점 홈런으로 9-9, 승부를 원점으로 되돌렸습니다.

LG는 삼성의 끝판왕 오승환이 나온 9회 유강남이 좌측 폴대를 맞추는 솔로포를 날려 10-9로 전세를 뒤집었습니다.

유강남은 승리가 확정되는 순간 손을 번쩍 들고 역전승을 자축했습니다. / foto0307@osen.co.kr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