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PO 준비 시작됐다' 플럿코 1군 말소, 채은성-오지환 선발 제외...''포기는 아니다'' [오!쎈 잠실]

기사입력 : 2022.10.0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잠실, 한용섭 기자] LG 트윈스가 플레이오프 준비에 들어간다. 정규 시즌 1위를 완전히 포기한 것은 아니지만 선수단 관리를 시작한다. 

LG는 2일 외국인 투수 플럿코를 1군 엔트리에서 말소했다. 담 증세로 인한 몸 상태를 완벽하게 회복하고 포스트시즌을 준비한다.

류지현 감독은 2일 잠실구장에서 플럿코에 대해 "몇 차례 면담을 했다. 선수 본인이 준비를 잘해서 포스트시즌에 100% 이상 퍼포먼스를 보여주겠다고 하더라. 투수코치, 트레이닝 파트와 몇 번 면담을 했고, 어제 본인의 의사 표명을 들었다"고 설명했다. 

플럿코는 이날 1군 엔트리에서 제외돼, 정규 시즌에는 더 이상 뛰지 못한다. 

이날 선발 라인업은 홍창기(우익수) 박해민(중견수) 김현수(지명타자) 문보경(1루수) 문성주(좌익수) 유강남(포수) 이영빈(유격수) 김민성(3루수) 서건창(2루수)이 선발 출장한다. 채은성과 오지환이 빠졌다. 

류 감독은 "은성이와 지환이는 사구를 맞고서 아픈데 참고 뛰었다. 오늘은 관리 차원에서 선발에서 제외했다"고 설명했다. 

임시 선발 김영준이 올해 1군 첫 등판이고 주전이 2명이나 빠졌다. 류 감독은 "포기는 아니다"라고 했다. 이어 "김영준이 올해 첫 선발로 등판하는데 이겨야죠"라고 말했다. 

/orange@osen.co.kr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