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KIA, 1R 좌완 윤영철 3억2000만원 계약…11R 고윤호 대학행

기사입력 : 2022.10.0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목동, 김성락 기자]  충암고 윤영철. 2022.07.25 /ksl0919@osen.co.kr

[OSEN=이상학 기자] KIA 타이거즈가 2023년도 신인 선수 10명과 입단 계약을 마무리했다고 2일 밝혔다.

KIA 타이거즈는 1라운드 전체 2순위에 지명된 좌완 투수 윤영철(충암고)과 계약금 3억2000만원, 연봉 3000만원에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

또한 3라운드 정해원(휘문고 내야수)과는 계약금 1억원, 연봉 3000만원에 계약했고, 4라운드 김세일(마산용마고 투수)과는 계약금 6000만원, 연봉 3000만원에 계약을 체결하는 등 2023년 신인 선수 9명과 계약을 모두 마쳤다. 

11라운드 지명자인 경기고 내야수 고윤호는 본인의 대학교 진학 의사에 따라 계약이 이뤄지지 못했다.

한편 KIA는 오는 8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리는 KT와의 홈경기에 앞서 2023년 신인 선수 입단식 및 환영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waw@osen.co.kr[OSEN=목동, 김성락 기자] 경기고 고윤호. 2022.07.21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