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LG, 채은성 보상선수로 윤호솔 지명...''직구가 주무기인 즉시전력감'' [오피셜]

기사입력 : 2022.11.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채은성 보상선수로 지명된 윤호솔 / OSEN DB

[OSEN=이후광 기자] LG 트윈스가 FA 채은성 보상선수로 묵직한 직구가 강점인 우완투수 윤호솔을 지명했다.

LG 트윈스는 28일 "프리에이전트(FA) 자격을 통해 한화로 이적한 채은성의 보상선수로 투수 윤호솔(28)을 지명했다"라고 공식 발표했다.

윤호솔은 북일고등학교를 졸업하고, 2013년 NC 다이노스 우선지명 선수로 입단해 2018년에 한화로 이적했다. 2014년부터 5시즌 동안 통산 118경기 6승 6패 15홀드 평균자책점 5.45를 기록했으며, 2022시즌에는 52경기에 등판해 3승 5패 7홀드 평균자책점 4.04를 남겼다.

LG는 “윤호솔 선수는 힘있고 좋은 스피드의 직구를 주무기로 슬라이더와 포크볼을 활용할 수 있는 우완투수다"라며 "최근 두 시즌동안 1군 경기에서 풀타임으로 뛰었던 경험을 바탕으로 즉시전력감으로 바로 활약이 기대되는 선수다” 라고 지명 이유를 설명했다.

/backlight@osen.co.kr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