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오피셜] 삼성 외인 3인방 다 잡았다, 뷰캐넌 160만 130만 170만$ 재계약

기사입력 : 2022.12.0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심혜진 기자]
삼성 외국인 선수 뷰캐넌-수아레즈-피렐라(왼쪽부터)./사진=OSEN
삼성 외국인 선수 뷰캐넌-수아레즈-피렐라(왼쪽부터)./사진=OSEN
삼성 라이온즈 외국인 선수 3명이 모두 내년 시즌에도 함께 뛴다.

삼성은 7일 "외국인 선수 3명과 재계약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뷰캐넌은 계약금 10만 달러, 연봉 110만 달러, 인센티브 40만 달러 등 최대 총액 160만 달러에 사인했다. 뷰캐넌은 손가락 부상에도 불구하고, 삼성 외국인 투수 최초로 3년 연속 10승이라는 대기록을 기록하며 에이스 역할을 충분히 해냈다.

재계약을 마친 뷰캐넌은 "내년에도 삼성 라이온즈와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면서 "내년에는 더욱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피렐라는 전년대비 50만 달러가 인상된 최대 총액 170만 달러(계약금 10만 달러, 연봉 120만 달러, 인센티브 40만 달러)에 사인했다. 지난 2년 동안 라이온즈의 중심 역할을 한 최고의 야수로서 2022시즌 리그 득점 1위, 타율, 타점, 출루율, 장타율 2위 등 타격 전 부문에서 상위권을 기록하며 시즌 내내 최고의 모습을 보여줬다.

재계약을 마친 피렐라는 "삼성이라는 최고의 명문 구단에서 다시 활약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내년 시즌 팀의 우승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수아레즈 역시 전년대비 30만 달러가 인상된 최대 총액 130만 달러(계약금 10만 달러, 연봉 90만 달러, 인센티브 30만 달러)에 계약을 마쳤다. 2022시즌 KBO 리그에 합류해 리그 탈삼진 6위(159), 평균자책점 4위(2.49)의 최정상급 투구로 팀 투구이닝 1위(173⅔이닝)를 기록하며 내년 시즌 에이스 선발투수로서의 역할을 충분히 기대하게 했다.

수아레즈는 "라이온즈 팬들 앞에서 다시 공을 던질 수 있게 돼 너무 기쁘다. 시즌 마지막 홈경기에서 보내주신 성원을 잊지 못한다. 더욱 더 멋진 모습으로 하루 빨리 인사 드리겠다"고 말했다.



심혜진 기자 cherub0327@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