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야구> 기타

'이대호 옛동료' 우치카와, 소프트뱅크 방출 위기...현역 의지 강해

기사입력 : 2020.10.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도쿄(일본), 이대선 기자]네덜란드는 191cm 장신 우완인 로비 코르데만스가 출격한다./sunday@osen.co.kr

[OSEN=손찬익 기자] 일본시리즈 MVP 출신 우치카와 세이치(38, 소프트뱅크 호크스)가 방출 위기에 놓였다. 

일본 스포츠 전문지 '닛칸 스포츠'는 28일 "우치카와가 올 시즌이 끝난 뒤 소프트뱅크에서 방출될 예정"이라며 "올 시즌 1군 경기에 단 한 번도 출장하지 못했다. 우치카와가 시즌 중 1군 경기 출장 기록이 없는 건 2001년 프로 데뷔 후 처음"이라고 전했다. 

우치카와는 일본 프로야구를 대표하는 강타자. 2009, 2013, 2017년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일본 대표팀에 발탁된 바 있다. 

또 2008년과 2012년 최다 안타 1위에 등극했고 2011년 퍼시픽리그 MVP, 2014년 일본시리즈 MVP에 올랐다. 하지만 무릎 부상 여파로 올 시즌 1군 무대를 밟지 못했다. 

이 매체는 "우치카와는 현역 연장 의지가 강하고 타 구단과 이적 협상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what@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