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야구> 기타

“2년 연속 사이영상 최종후보 영광” 몬스터 류현진 인터뷰 풀영상[O! SPORTS]

기사입력 : 2020.11.0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최규한 기자] ‘2년 연속 사이영상 최종후보’에 오른 미국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34)이 한국 취재진과의 만남을 가졌다.

토론토 유니폼을 입고 첫 시즌을 보낸 류현진은 3일 오후 서울 저동 나라키움저동빌딩에서 국가인권위원회 캠페인 행사와 취재진과의 약식 인터뷰로 귀국 후 첫 공식 행사를 치렀다.

올 시즌 토론토와 4년 8000만 달러 계약을 맺은 류현진은 12경기(67이닝) 5승 2패 평균자책점 2.69으로 좋은 활약을 거뒀다. 지난해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투표 2위에 오른데 이어서 올해는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 후보 최종 3인에 포함됐다.

이번 인터뷰에서 류현진은 토론토에서 보낸 첫 시즌에 대한 소감과 2년 연속 사이영상 최종후보에 오른 기쁨, 함께 메이저리그에서 활약한 김광현에 대한 칭찬과 양현종-김하성 등 메이저리그에 도전하는 선수들에 대한 격려, 그리고 ‘아빠’로서 육아에 대한 생각까지 다채로운 질문에 답했다.

한편 스포츠인권 명예대사로 활동하는 류현진은 이날 인터뷰에 앞서 국가인권위원회(인권위)를 방문해 최영애 위원장과 차담회를 갖고 스포츠 인권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올해도 스포츠 인권 증진을 위한 홍보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2020 시즌을 정리하는 인터뷰를 가진 류현진. OSEN도 현장에서 취재한 토론토 유니폼을 입은 류현진 모습과 인터뷰 풀영상을 함께 담아 보았다. / dreamer@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