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야구> 기타

“정말 대단한 첫 시즌” 토론토 SNS, 류현진 사이영상 3위 축하

기사입력 : 2020.11.1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토론토 공식 SNS 캡처

[OSEN=조형래 기자] 류현진(토론토)의 사이영상 투표 3위 소식에 토론토 구단도 축하글을 남겼다.

류현진은 12일(이하 한국시간) 전미야구기자협회(BBWAA)가 발표한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 투표에서 3위에 올랐다. 

류현진은 2위표 4장, 3위표 7장, 4위표 5장, 5위표 4장을 받으며 총점 51점을 얻었다. 셰인 비버(클리블랜드)가 1위표 30장을 모두 얻어 만장일치 사이영상을 수상했다. 2위는 총점 92점의 마에다 겐타(미네소타).

류현진의 사이영상 3위 수상은 토론토 구단으로서도 쾌거다. 토론토 구단은 류현진의 기록을 새겨놓은 영상을 게시하면서 “블루제이스의 일원으로 99번의 첫 시즌은 정말 대단했다. 류현진이 사이영상 투표 3위에 올랐다”고 축하 게시글을 올렸다. 

올해 4년 8000만 달러의 FA 계약을 체결하고 토론토 유니폼을 입은 류현진은 12경기 5승2패 평균자책점 2.69(67이닝 20자책점), 72탈삼진, 17볼넷, WHIP 1.15 등의 기록으로 토론토의 에이스 역할을 수행했다. /jhrae@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