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데릴남편 오작두' 김강우, 능청부터 두근두근 로맨스까지

기사입력 : 2018-02-1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현록 기자]
사진제공=팬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팬엔터테인먼트


배우 김강우가 MBC 주말특별기획 '데릴남편 오작두'(극본 유윤경·연출 백호민,제작 팬엔터테인먼트)에서 순수한 자연인과 듬직한 데릴남편을 오가며 따뜻한 웃음을 전한다.

'데릴남편 오작두'는 극한의 현실을 사는 30대 중반 직딩 솔로녀 한승주(유이 분)가 오로지 유부녀라는 소셜 포지션을 쟁취하기 위해 순도 100% 자연인 오작두(김강우 분)를 데릴남편으로 들이면서 시작되는 역주행 로맨스 드라마다.

김강우는 전작에서 보여준 도회적인 이미지를 벗고 자연에 파묻혀 살아온 순수남 오작두를 통해 또 다른 새로운 매력을 선보인다.

'데릴남편 오작두' 제작진은 "김강우가 천연덕스러운 코믹함과 섬세한 감정 연기를 완벽히 소화해내며 극의 중심을 탄탄하게 잡아주고 있다"며 "덕분에 생생하게 살아 숨 쉬는 자연인 '오작두'가 탄생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지켜보고 있으면 저절로 웃음이 나오는 '오작두'만의 매력을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여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김강우 역시 "오작두가 한승주를 만나게 되면서 현대문명을 서투르게 배워가는 과정이 재미 포인트 중 하나일 것 같다. 자극적이고 물질적인 것들에 지친 모든 분들에게 웃음과 힐링을 들고 찾아갈 테니 많이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데릴남편 오작두'는 '왔다! 장보리'를 연출한 백호민 감독과 '마마'를 쓴 유윤경 작가, 드라마 명가 팬엔터테인먼트가 참여한 기대작으로 다음달 3월 3일 첫 방송된다.






김현록 기자 roky@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