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영화

'공작' 주지훈 ''여러 의미로 재미를 선사하고 싶다''

기사입력 : 2018-06-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전형화 기자]
'공작' 주지훈 "여러 의미로 재미를 선사하고 싶다"


'공작'에 주지훈의 캐릭터 스틸이 공개됐다.

29일 CJ E&M은 '공작에서 처음부터 끝까지 흑금성(황정민)에게서 의심을 거두지 않는 야심가에다 다혈질인 북한 군인 정무택을 연기한 주지훈 스틸을 공개했다.

'공작'은 1990년대 중반, ‘흑금성’이라는 암호명으로 북핵의 실체를 파헤치던 안기부 스파이가 남북 고위층 사이의 은밀한 거래를 감지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황정민이 흑금성 역을 맡았다.

주지훈이 연기한 ‘정무택’은 남한의 안기부에 해당되는 북의 국가안전보위부 제2국 과장으로 남한의 스파이인 ‘흑금성’과 북의 ‘리명운’(이성민) 사이에서, 끊임없이 긴장감을 조성하는 속을 알 수 없는 인물이다.
'공작' 주지훈 "여러 의미로 재미를 선사하고 싶다"

‘리명운’에게는 북의 정보기관인 보위부 요원으로서의 임무를 앞세우며 각을 세우고, 대북사업가로 위장한 ‘박석영’에게 계속 난관을 제시하며 실질적인 위협을 조성한다. 이번 영화에서 주지훈은 경쾌하면서도 일말의 의심을 놓지 못하게 하는 자신만의 개성 있는 연기로 리듬감을 더한다.

주지훈은 “특정 캐릭터 안에서 관객이 이해할 수 있게 표현하려고 감독님과 긴밀하게 소통하면서 많이 노력했다. 관객 분들에게 여러 가지 의미로 재미를 선사해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윤종빈 감독은 "주지훈이 가지고 있는 서늘함과 반면에 굉장히 익살스러운 면이 ‘정무택’ 캐릭터를 연기했을 때 색다르게 표현될 것이라고 생각을 했다. 관객들에게도 새롭게 다가올 것 같다”고 밝혔다.

'공작'은 8월8일 관객과 만난다.
'공작' 주지훈 "여러 의미로 재미를 선사하고 싶다"






전형화 기자 aoi@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