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허스토리', 스페셜GV..박원순 서울시장 참석

기사입력 : 2018-06-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현록 기자]
사진=영화 '허스토리' 포스터
사진=영화 '허스토리' 포스터


영화 '허스토리'의 스페셜 GV(관객과의 대화)에 박원순 서울시장이 참석할 예정이어서 눈길을 끈다.

영화 '허스토리' 측은 오는 7월 3일 오후 서울 CGV왕십리에서 박원순 서울시장과 민규동 감독, 배우 김해숙, 김현민 영화 저널리스트가 함께하는 스페셜 GV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허스토리'는 1992년부터 1998년까지 6년 동안 오직 본인들만의 노력으로 일본 정부에 당당히 맞선 할머니들과 그들을 위해 함께 싸웠던 사람들의 뜨거운 이야기. 당시 일본 열도를 발칵 뒤집을 만큼 유의미한 결과를 이뤄냈음에도 지금껏 제대로 알려지지 않았던 '관부재판' 실화를 소재로 한 작품이다.

이번에 진행되는 스페셜 GV에서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합의 문제, 일본군 '위안부' 기록물 유네스코 등재 추진 등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해 꾸준히 힘써 온 박원순 서울시장이 참석해 영화에 대한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배우, 감독과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박원순 시장은 과거 변호사 시절의 풍부한 경험과 법률적 지식을 바탕으로 영화 속 원고단 할머니들의 재판 장면과 증언에 대해 생생한 설명을 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27일 개봉한 '허스토리'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김현록 기자 roky@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