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5개월만 컴백' 라붐 ''다양한 성숙함 보여드릴게요''[종합]

기사입력 : 2018-12-0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윤상근 기자]
걸그룹 라붐 /사진=김창현 기자
걸그룹 라붐 /사진=김창현 기자


걸그룹 라붐(솔빈 해인 유정 소연 지엔)이 컴백을 신고하며 "우리만의 다양한 성숙함을 전하겠다"고 밝혔다.

라붐은 5일 오후 4시 서울 상암 에스플렉스에서 컴백 앨범 쇼케이스를 열고 오랜만에 활동에 임하는 포부를 전했다. 라붐은 이날 오후 6시 주요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6번째 싱글 'I'M YOURS'를 발매할 예정이다. 라붐의 이번 컴백은 지난 7월 발매한 '체온' 이후 5개월 만이다.

타이틀 곡 '불을 켜'(Turn it on)는 심플하고 파워풀한 미디엄 템포 파 넘버. 라틴 스타일의 기타 사운드와 리듬 있는 비트, 퍼커션에 라붐만의 바이브가 더해졌으며 한 남자만 바라보는 여자의 마음을 잘 담아냈다.

라붐은 컴백 소감에 대해 "빨리 나오고 싶어서 얼른 곡 준비를 해서 이렇게 컴백에 나서게 됐다"며 "이번 앨범을 통해 고혹적인 라붐의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 이번 앨범에 대해 라붐이 다양한 매력을 소화하는 그룹이라는 걸 느낄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특히 라붐은 "티저에서부터 좀비 콘셉트가 더해진, 영화 같은 영상을 담아서 남다르게 느껴졌다"며 "이전 앨범을 통해 점점 성숙한 모습을 보여드리려 했다. 이번 앨범에서도 더 다양한 색깔을 만들려고 노력했다"고 답했다. 이어 "힙합 장르도 소화해보고 싶고 카리스마 있는 매력도 선사해보고 싶다"라며 남다른 의지를 전했다.

라붐은 5번째 싱글 '비트윈 어스' 타이틀 곡 '체온'을 통해 성숙한 여인으로서 면모를 보인 바 있다. 이후 라붐은 지난 11월 일본으로 향해 정식 데뷔 활동을 가졌으며 데뷔 직후 오리콘 데일리 차트 9위에 자리하는 성과를 낸 바 있다.

라붐은 "'체온' 활동을 끝나자마자 일본으로 향해 데뷔 활동을 하느라 바쁘게 지냈는데 오리콘 차트에서 톱10이라는 좋은 성적을 얻은 결과를 듣고 정말 눈물이 핑 돌았다"라고 감격스러운 소감도 전했다.

또한 멤버 솔빈이 직접 작사에 나선 수록곡이 이번 앨범에 담긴 점 역시 눈길을 끌었다. 이번 앨범에서 솔빈은 수록곡 '흐르는 이 노래가 멈추고 나면' 작사와 작곡을 책임졌다. 솔빈은 "살아가면서 내 자신에게 물어보는 시간, 삶이 많이 없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내 감정이 담긴 노래에 대중이 집중해줬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썼고 이 곡을 듣고 많은 분들이 힐링됐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라붐은 마지막으로 올해를 돌아보며 "정말 바빴던, 의미가 있었던 한 해였다. 내년에는 더 열심히 다방면에서 활동하고 싶은 욕심이 생기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라붐이 색다른 매력이 담긴 이번 컴백 앨범을 통해 좋은 반응을 얻을 수 있을 지 주목된다.





윤상근 기자 sgyoon@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