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싸패다’ 최성원, 1년차 늦깎이 경찰로 완벽변신..존재감 빛낸 엉뚱 캐릭터

기사입력 : 2019.11.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강서정 기자] 배우 최성원이 늦깎이 경찰로 완벽 변신했다. 

최성원이 지난 20일 방송된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1회에서 호기심 가득한 신참 순경 허택수로 등장, 첫 회 만에 캐릭터와 혼연일체 된 연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최성원(허택수 역)은 사수 정인선(심보경 역)과 낡은 주택에서 일어난 사건을 조사하던 도중 그녀가 허공을 보며 하는 혼잣말에 무서워하면서도 애써 감싸주려고 하는 허택수(최성원 분)의 쭈굴미(美)와 착한 심성을 찰떡같이 표현해 안방극장의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심보경과 함께 살인사건이 벌어진 공중화장실에 들어왔다가 너무도 깨끗한 모습에 별일 아닌 듯 나가려다 심보경이 ”근데 여기 화장실이 이렇게 깨끗했나?“라며 이상함을 감지하자, 원래 알고 있었다는 듯 “그러고 보니 뭔가 강력 사건의 냄새가 나는 것도 같습니다.”라고 동조하며 엉뚱한 매력을 발산, 극에 재미를 더했다.

최성원은 정인선(심보경 역)과의 못 말리는 티키타카까지 선보여 존재감을 빛냈다. 사건에 대해 약간의 의심만 하고 있는 심보경에게 마약상, 지명수배자와 같은 영화 속 이야기들을 꺼냈다 타박 받거나 그녀와 함께 순찰차로 육동식(윤시윤 분)을 친 뒤 함께 신세한탄을 하는 모습은 충성스러운 부사수 허택수와 그를 탐탁지 않아 하는 심보경의 새로운 케미커플 탄생을 예고했다.

이처럼 최성원은 순경 ‘허택수’의 엉뚱 매력을 십분 살리며 쉴 틈 없는 존재감으로 첫 스타트를 순조롭게 끊었다. /kangsj@osen.co.kr

[사진] tvN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방송 캡처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