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아무도 모른다' 김서형X류덕환X안지호, 의미심장 메인 포스터 공개 '강렬'

기사입력 : 2020.02.1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SBS 제공] '아무도 모른다'의 메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OSEN=연휘선 기자] '아무도 모른다' 김서형, 류덕환, 안지호 메인 포스터가 포착됐다.

17일 SBS 새 월화드라마 '아무도 모른다'(극본 김은향, 연출 이정흠) 측은 공식 포스터를 공개했다. 

'아무도 모른다'는 "좋은 어른을 만났다면 내 인생은 달라졌을까"라는 생각으로 경계에 선 아이들, 그리고 아이들을 지키고 싶었던 어른들의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감성 추적극이다. 시청자에게 "과연 좋은 어른이란 무엇일까"라는 화두를 던지며, 2020년 최고의 문제작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가운데 '아무도 모른다'의 메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극을 이끌어 갈 주인공 김서형(차영진 역)을 비롯해 좋은 어른이 되고 싶은 류덕환(이선우 역), 경계에 선 아이 안지호(고은호 역)까지. 극중 중요한 사건으로 얽히게 될 세 인물의 심리적 거리감, 미스터리 감성 추적극이라는 드라마의 분위기 등이 고스란히 담겨 있어 눈을 뗄 수 없다.

'아무도 모른다' 메인 포스터에서는 김서형이 교복 입은 아이를 뒤쫓고 있다. 아이에게 한 걸음이라도 더 다가서려는 듯 절실한 김서형의 눈빛과 표정이 시선을 강탈한다. 마치 홀린 듯 걸어가며 김서형을 이끄는 아이가 누구인지, 이 아이는 김서형에게 어떤 존재인지, 김서형이 대체 왜 이 아이를 이토록 애타게 뒤쫓는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뚜렷하게 보이지도 않는 그 아이의 정체는 안지호다. 앞서 제작진은 안지호를 두고 극중 중요한 열쇠를 쥔 소년이라고 언급해 관심을 모았다. 얼굴조차 보이지 않을 만큼 흐릿하게 포착된 안지호는 극중 경계에 선 아이 고은호의 불투명한 심리와 현실을 상징하는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김서형의 뒤, 김서형보다 한 걸음 더 먼 곳에 있지만 역시 안지호를 향해 다가서려는 어른 류덕환도 눈길을 끈다. 경계에 선 아이 안지호를 향한 김서형과 류덕환, 두 어른의 절실함이 "내가 널 찾아낼 거야"라는 카피와 맞물려 더욱 강렬하게 와닿는다.

앞서 '아무도 모른다'는 2종의 티저 포스터, 14인 단체포스터, 주요 인물 4인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해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를 끌어올렸다. 그리고 이 기대를 충족시키고도 남을 만큼 더욱 강렬하고 의미심장한 메인 포스터까지 공개됐다. 구체적 스토리나 배우들의 연기가 담긴 영상 콘텐츠가 아닌, 찰나를 포착한 포스터만으로도 이토록 센 임팩트를 남긴 ‘아무도 모른다’는 대체 어떤 드라마일지 벌써부터 궁금하고 기대된다.

'아무도 모른다'는 '낭만닥터 김사부2' 후속으로 3월 2일 밤 9시 40분에 첫 방송된다.

/ monamie@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