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동상이몽2' 진태현 정자왕 등극 ''정자양 3억 마리''[★밤TView]

기사입력 : 2020.02.1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윤상근 기자]
/사진=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사진=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배우 진태현이 졸지에 '정자왕'에 등극했다.

1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임신 전 검사를 받으러 병원으로 향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두 사람은 떨리는 마음에 두 손을 꼭 잡으며 의사 상담을 받았다.

박시은은 먼저 "결혼한 지 6년 차이고 임신을 한 번도 한 적이 없다"라며 "외모는 늙지 않아도 자궁은 늙는다는 이야기를 듣고 충격을 받았다"라고 말했다. 이후 진태현은 "내가 너무 아가페적인 사랑을 하고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진태현은 채혈에 앞서 두려움이 있음을 말하고 "주사 공포증이 있는데 허리 디스크 수술을 받았던 기억 때문"이라며 "그때 트라우마가 컸다. 이를 극복하는 데 실패했다"라고 말했다. 반면 박시은은 팔에 놓는 주사를 빤히 쳐다보며 대조를 이뤘다.

이후 진태현은 정액 검사를 받았다. 정액 검사실에는 1인용 의자가 있었다. 진태현과 박시은은 주의사항을 읽었고 진태현은 "DVD방처럼 돼 있다"고 말했다. MC들도 정액 검사실 내부 모습을 보며 신기해 했다.

진태현은 검사를 마치고 박시은으로부터 "수고했어. 잘했어"라는 말을 들었다. 진태현은 "이상한 동영상을 봤어"라며 부끄러워했다.

결과를 기다리며 딸 세연이와의 통화에서 두 사람은 동생이 아들과 딸 중에 누가 더 좋은지를 물었고 세연이는 "딸이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박시은은 "걱정돼서 세연이가 전화했나보다"라고 말했다.

두 사람은 이후 정액검사 결과를 확인했다. 의사는 진태현의 정자를 공개했는데 정자의 분포도가 높았다. 의사는 "정자의 활성도는 총 4가지로 체크한다. 정액의 전체 양, 밀도, 운동성, 기형 유무 등이다"라며 "진태현의 정자 운동성은 42%이고 40% 이상이면 정상이다. 정자 기형 유무의 경우 4% 이상이면 정상인데 4%다. 또한 진태현의 정자 양은 3억 마리"라고 말했다.

윤상근 기자 sgyoon@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