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유해진, ‘배캠’ 애청자 대표로 30주년 특집방송 ‘Live at the BBC’

기사입력 : 2020.02.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강서정 기자] 배우 유해진이 MBC 라디오 ‘배철수의 음악캠프’가 야심 차게 준비한 30주년 프로젝트, ‘Live at the BBC’의 다섯 번째 게스트로 영국 현지 생방송의 대미를 장식한다.

내달 19일은 MBC FM4U ‘배철수의 음악캠프’가 첫 방송을 시작한 지 30년이 되는 날. 1990년 3월 19일부터 배철수가 디스크자키로 변함없이 마이크 앞을 지켜오며 최장수 팝 음악 전문 DJ라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세우고 있다.

지난 17일부터 30주년을 기념해 영국 BBC 마이다 베일(Maida Vale) 스튜디오에서 5일 동안 생방송으로 진행되고 있는 ‘배캠’은 매일 앤-마리(Anne-Marie), 제임스 월시(James Walsh), 윤도현, 톰 워커(Tom Walker)가 출연해 자리를 빛냈다. ‘Live at the BBC’ 마지막 날인 오늘(21일)은 ‘배캠’ 애청자로 널리 알려져 있는 배우 유해진이 현지에서 게스트로 함께한다.

‘배캠’ 초대 손님으로는 물론, 스페셜 DJ로도 활약한 경험이 있는 유해진은 ‘Live at the BBC’ 특집 방송을 위해 개인 일정을 조정하면서 청취자들을 만나겠다는 의지를 적극적으로 밝혔다는 후문이어서 기대를 더하고 있다.

출연 때마다 직접 준비한 섬세한 선곡으로 음악 애호가로서의 면모를 보여줬던 유해진이 이번에는 어떤 이야기와 선곡으로 청취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궁금해진다.

특히 ‘배캠’ 30주년 특집방송 ‘Live at the BBC’는 봉춘라디오 유튜브를 통해 보이는 라디오로도 볼 수 있으며, 생방송 직후에는 ‘배캠’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생생한 현장 사진이 업로드된다. /kangsj@osen.co.kr

[사진] MBC 제공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