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한음저협-뮤지코인, 음악 작가들 위한 창작지원금 700만원 전달

기사입력 : 2020.02.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한국음악저작권자협회 제공

[OSEN=장우영 기자] 한국음악저작권협회와 뮤지코인이 창작지원금을 전달했다.

21 일 사단법인 한국음악저작권협회(이하 한음저협)와 뮤지코인이 함께 총 700 만 원의 창작지원금을 음악 작가들에게 전달한다 .

작년 9 월 ‘한음저협 - 뮤지코인 공동 창작지원금 수여식’ 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수여식에서는 한음저협이 징수규정 승인제 폐지와 저작권법 개정을 위해 진행하고 있는 캠페인인 '페어뮤직코리아(FMK)‘ 의 일환으로 200 만원을, 뮤지코인이 500 만 원을 후원하여 한음저협 회원 7 명에게 각각 100 만원씩 전달한다 .

이번에는 데뷔 5 년 이내 다양한 장르의 신예 작가뿐만 아니라 50 세 이상의 기성 작가 가운데 작품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작가에게도 지원금을 전달하며 창작지원이라는 취지에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

뮤지코인은 세계 최초로 음악 저작권 공유 플랫폼이라는 신개념 모델을 제시하며 듣는 음악에서 함께 '소장하는' 음악이라는 새로운 공유 문화를 만들고 , 창작자에게 혁신적인 금융적 환경 개선과 더불어 대중과의 직접적인 소통 자리도 마련해 더 나은 음악 생태계의 선순환을 이끌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

뮤지코인 김지수 대표는 수여식 행사에 앞서 "음악생태계의 근간을 이루는 그 중심에는 창작자들이 있다. 창작자들이 창작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할 수 있게 되어 기쁘며, 앞으로도 뮤지코인은 창작물이 조금 더 높은 평가를 받고, 팬들과 소통할 수 있도록 더 나은 음악 생태계를 만드는데 앞장서겠다" 고 말했다 .

한음저협 홍진영 회장은 “작년에 이어 한 번 더 음악 창작 문화 활성화를 위해 뜻깊은 자리를 만들어주신 뮤지코인 관계자 분들께 감사드린다” 며, “창작자 복지는 협회가 지속적으로 신경쓰고 있는 부분인 만큼, 앞으로도 두 단체가 협의하여 창작자들을 지원할 수 있는 여러 사업들을 펼쳐나가겠다” 고 전했다. /elnino8919@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