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박신혜X전종서 '콜' 개봉 잠정 연기..''코로나19 사태 호전 되길'' [공식]

기사입력 : 2020.02.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사진='콜' 포스터
/사진='콜' 포스터


영화 '콜'(감독 이충현)도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인해 개봉을 미룬다.

24일 NEW는 '콜' 개봉 일정 변경을 알렸다.

배급사 측은 "3월로 예정되어 있던 영화 '콜'의 개봉이 잠정적으로 연기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라며 "새로운 개봉 일정은 상황을 지켜보며 결정되는 대로 안내 드리겠습니다. 하루빨리 사태가 호전되길 바랍니다"라고 전했다.

'콜'은 과거와 현재, 서로 다른 시대에 살고 있는 두 여자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다.

박신혜, 전종서, 김성령, 이엘이 주연을 맡은 '콜'은 3월 개봉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개봉을 미루게 됐다.

현재 코로나19로 극장가 관객이 줄어들며 영화계에 비상이 걸렸다. 대부분의 영화들이 시사회 등 행사를 취소하고 개봉을 미루고 있다.



김미화 기자 letmein@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