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지코 '''아무노래' 인기, 기획+의도+타이밍+운의 결과''

기사입력 : 2020.02.2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문완식 기자]
지코 /사진=더스타
지코 /사진=더스타


가수 겸 프로듀서 지코가 '아무노래'는 기획, 의도, 타이밍, 운까지 모두 맞아떨어진 결과라고 말했다.

지코는 26일 공개된 매거진 더스타 3월호 화보 인터뷰에서 "'아무노래'의 인기를 예상 못했다"고 밝혔다.

그는 국내뿐 아니라 글로벌한 인기를 끈 '아무노래'의 큰 성공을 예상했냐는 질문에 “전혀 예상할 수 없었다. 아무리 좋은 구상이라 하더라도 기획과 의도가 정확히 맞으려면 타이밍과 운도 따라야 한다. 이번 곡은 모든 게 잘 맞아떨어진 결과다”라며 “대중의 반응을 보니 그동안 나와 비슷한 생각과 감정을 느낀 분들도 많은 것 같고 마치 이런 곡을 기다려왔다는 듯 좋아해줘 감사하다”라고 최근 인기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지코 /사진=더스타
지코 /사진=더스타


지난해 KOZ 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한 지코는 “하나의 장르나 분야에 갇히지 않고 다양하게 시도하며 넘나들 수 있는 레이블로 만들고 싶다”라며 “다행히 아직까지는 크게 힘들지 않다. 원래부터 내가 해오던 방식과 비슷해 크게 힘든 점은 없다”라고 대표로서의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나의 20대는 치열했다. 굉장히 전투적으로 살아왔던 것 같기도 하다”라며 “다가오는 30대는 치열하게 살아야 할 책임감을 가진, 치열하게 살 수밖에 없는 사람이 되고 싶다”라고 20대의 끝자락에 선 마음을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했다.

지코 /사진=더스타
지코 /사진=더스타


지코에게 ‘음악’은 어떤 의미인지를 묻자 “이 질문을 할 때마다 대답하는 것이 망설여진다”라며 “우린 너무 오래된 연인, 오랜 시간을 함께해 서로를 잘 알지만, 간혹 알지 못했던 놀라운 면을 보여주는 그런 감정이다. 어렵다”라고 한참 생각한 후 이야기했다.

지코 /사진=더스타
지코 /사진=더스타


가수이자 래퍼, 아이돌, 아티스트 등 지코로서 가장 큰 목표를 묻는 질문에는 “큰 목표를 세우지 않으려고 한다. 그동안 ‘이렇게 꼭 해야지’라고 빅 픽처를 세웠는데, 그 기준에서 조금만 어긋나도 나를 많이 탓하게 되더라”라며 “이제 짧은 순간들을 대처하고 즐겁게 살려고 노력한다. 그럼 언젠가 내가 원하는 시기에 꿈꾸던 빅 픽처가 완성되어 있을 것 같다”라고 솔직히 답했다.



문완식 기자 munwansik@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