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교회오빠', 개봉일 연기 ''코로나19 피해 확산 줄이기 위한 결정'' [공식]

기사입력 : 2020.02.2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강민경 기자]
/사진=영화 '교회오빠' 포스터
/사진=영화 '교회오빠' 포스터

영화 '교회오빠'(감독 이호경)의 개봉일이 변경됐다.

26일 커넥트픽쳐스는 "최근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전국적인 확산에 따른 위험성이 커짐에 따라 '교회오빠'는 개봉일을 3월 26일로 연기하기로 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조금이라도 코로나19의 확산 위험을 줄이고자 연기를 결정한 만큼 '교회오빠'의 개봉을 기다려주신 관객의 너른 양해 부탁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커넥트픽쳐스는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피해가 더 이상 확산되지 않고 하루 빨리 사태가 호전되길 진심으로 바랍니다"라고 전했다.

한편 '교회오빠'는 자신의 대장암 4기 판전, 갑작스러운 어머니의 죽음 그리고 혈액암 4기 판정 소식까지 연이어 감당할 수 없는 고난을 마주하게 된 故 이관희 집사의 마지막 사명을 담은 영화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