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아무도모른다' 김서형 ''전보다 더 울고, 걸크러쉬 뿜어낼 것''

기사입력 : 2020.02.2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윤성열 기자]
김서형 /사진제공=SBS
김서형 /사진제공=SBS


배우 김서형이 '아무도 모른다'에서 이전보다 더 많은 '걸크러쉬' 매력을 예고했다.

26일 오후 SBS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SBS 새 월화드라마 '아무도 모른다'(극본 김은향, 연출 이정흠) 제작발표회 온라인 생중계가 진행됐다.

극 중 형사 차영진 역을 맡아 '걸크러쉬' 매력을 예고한 김서형은 이날 기존 작품들 속 캐릭터와 차이점에 대한 질문에 "직업 외에는 차이점을 잘 모르겠다"며 "사실 이 작품을 선택한 계기는 악역을 하든 안 하든 감성이 있는 지점에서 그 감성을 놓지 않는다는 게 별다르지 않기 때문이다"고 말문을 열었다.

과거 강렬한 악역 캐릭터로 깊은 인상을 남긴 그는 "사람이 가지고 있는 기본적인 것을 건드린다는 점은 차영진을 만났다고 해서 별반 다르지는 않다"며 "하지만 기존의 센 것만 생각하고 '이것이 악역이구나' 생각했던 분들에게는 더 많이 표출하는 모습을 보여줄 것 같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한 "더 많이 울고, 더 많이 '걸크러쉬'일 수도 있다. 좀 더 많이 뿜어냈다는 면에선 차이점이 있다"며 "차영진은 선에 좀 더 가깝게 더 많은 걸 뿜어낸 캐릭터라고 말씀드릴 수 있다"고 전했다.

'아무도 모른다'는 경계에 선 아이들, 그리고 아이들을 지키고 싶었던 어른들의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감성 추적극이다. 김서형, 류덕환, 박훈, 안지호 등이 출연하며, 오는 3월 2일 오후 9시 40분 첫 방송 예정이다.



윤성열 기자 bogo109@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