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편애중계' 박현우X정경천X이건우, '유산슬 군단' 뜬다..''미국도 곡 받으려 난리''

기사입력 : 2020.02.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MBC 제공] '편애중계'에 박현우, 정경천, 이건우가 출연한다.

[OSEN=연휘선 기자] '유산슬 제작 군단'이 특별한 의뢰를 들고 '편애중계'를 찾아온다.

28일 밤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편애중계'에 트로트계의 대가 '박토벤' 박현우, '정차르트' 정경천, '작사의 신' 이건우가 출격한다. 대한민국의 자라나는 트로트 꿈나무들을 위해 방송 최초로 직접 응원 의뢰를 해온 것.

뿐만 아니라 우승자에게는 자신들이 작곡, 작사한 곡 선물까지 예고해 더욱 관심이 쏠린다. 이에 '합정역 5번 출구', '인생라면' 작곡과 '아모르 파티' 작사 등 유산슬을 키워내고 수많은 히트곡을 만들어낸 이들이 또 어떤 노래로 안방극장을 들썩이게 할지 기다려지고 있다.

편애 중계진은 현재 최고 주가를 자랑하는 대가들의 선심에 감동한다. 박현우는 "미국에서도 곡을 받으려고 난리다"라며 한 술 더 뜨는 자랑으로 유쾌하게 응수했다고.

글로벌로 뻗어가는 대가들의 인기에 할리우드 스타 어셔가 곡을 받으려고 메일을 보내고 줄을 서있다는 정체불명의 소문까지 등장해 현장을 빵 터지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앞서 농구팀 서장훈, 붐과 야구팀 김병현, 김제동은 지난주 돌싱남 미팅에서 커플성사를 이뤄내며 각각 5승과 2승을 기록했다. 1승의 축구팀 안정환, 김성주가 그 뒤를 바짝 쫓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는 어느 팀의 트로트 신동이 편애의 힘을 받아 승리하게 될지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28일 밤 9시 50분 방송. / monamie@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