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아이콘 전 멤버 비아이, 마약 검사 ‘음성’ 판정→경찰수사 종료..檢 송치 예정

기사입력 : 2020.02.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은애 기자] 그룹 아이콘 출신의 비아이(B.I·본명 김한빈)가 경찰의 마약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27일 비아이의 체모 등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보내 정밀 감정을 의뢰했다. 그 결과 비아이에게서 마약 성분이 검출되지 않아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에 검찰은 수사를 종결하고 비아이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앞서 비아이는 2016년 대마초 구매 및 흡연 혐의로 입건되면서 지난해 6월 그룹 아이콘에서 탈퇴했다.
당시 비아이는 은퇴 선언을 하면서 “한때 너무도 힘들고 괴로워 관심조차 갖지 말아야할 것에 의지하고 싶었던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그 또한 겁이나고두려워 하지도 못했다”라고 밝혔다.
한편 비아이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에 따라 총 10만 개의 마스크를 기부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OSEN DB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