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마포멋쟁이' 송민호 ''피오 진부해''vs피오 ''송민호 귀여워''..옷덕후의 패션대결[종합]

기사입력 : 2020.02.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은애 기자] 송민호, 피오가 서로의 패션스타일을 평가했다.

28일 오후 첫방송된 tvN ‘마포멋쟁이’에선 송민호, 피오의 사전미팅이 그려졌다.

피오는 사전미팅도 촬영할 것이라고 예상하고 비비크림을 발랐다. 당황한 송민호는 “바로 촬영하냐”고 말했다.

이어 송민호와 피오는 서로의 패션을 평가했다. 송민호는 피오의 패션에 대해 “진부하다. 늘 보던 스타일이다”라며 “남친룩의 정석인데 클래식함이 더해졌다”고 밝혔다.

또 나영석 PD는 피오의 모자도 지적했다. 피오는 “이 모자는 뉴스보이캡이다. 신문배달하는 소년들이 쓸 것 같은 모자다”라고 설명했다.

피오는 송민호의 패션에 대해 “귀엽다. 이제 한창 되게 좋아할 때구나”라고 평했다. 특히 송민호는 명품브랜드 L사의 런웨이까지 섰던 바다.

세계적인 디자이너 버질 아블로가 연락한 것이다. 송민호는 “제안이 왔을 때 거짓말인 줄 알았다”고 회상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마포멋쟁이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