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아는 형님' 허재, 방송 선배 서장훈에 ''배울 거 아직 없어'' 폭소 [Oh!쎈 리뷰]

기사입력 : 2020.02.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심언경 기자] '아는 형님' 허재가 농구 후배이자 방송 선배 서장훈을 당황시켰다.

29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농구 감독 허재, 테니스 선수 이형택, 야구선수 김병현이 출연했다.

이날 서장훈은 허재의 등장에 "호칭을 뭐라고 해야 되지"라며 난감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이내 멤버들의 종용에 서장훈은 "반갑다. 허재야"라고 인사를 건넸다. 이에 허재는 "자세가 안 좋다"라고 지적해 서장훈을 당황시켰다.

서장훈은 허재가 불편한 이유에 대해 "내가 뛰었을 때 우리 팀 감독도 했었다"라고 밝혔다. 하지만 서장훈은 허재가 편하게 대해도 된다고 하자, "미안한데 걱정은 안 해도 돼. 혹시나 해서 미리 좀 깔아놓는 거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호동은 허재에게 "방송은 선배이지 않나"라고 물었다. 이에 허재는 "얘기하자, 배울 거 있으면 배워야지"라고 답했다. 그러자 "서장훈에게 배울 게 있냐"라는 질문이 이어졌고, 허재는 "아직은 없어"라고 답해 폭소를 안겼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아는 형님' 방송화면 캡처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최신뉴스
today's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