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대중문화

'로스트' 한국계 배우 대니얼 대 킴, 코로나19 확진 ''싸울 준비 됐다''[Oh!llywood]

기사입력 : 2020.03.2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최나영 기자] 한국계 할리우드 배우 대니얼 대 킴이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진 판정을 받았다.

대니얼 대 킴은 19일(현지시간) 자신의 SNS에 "싸울 준비 됐어? 나는 준비 됐다. 어제 나는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COVID-19라는 진단을 받았다"라는 글을 올리며 자신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음을 알렸다.

그는 "난 괜찮다"라며 "여러분 모두 안전하고, 침착하게 지내고, 무엇보다 건강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대니얼 대 킴은 "신작에서 아이라니하게 독감이 유행하는 동안 환자들을 돕는 의사를 연기한다"라며 "nbc 드라마 제작진과 모든 배우들에게 나의 확진 판정을 알렸다"라고 현지 가족과도 떨어져 하와이 자택에서 자가 격리 중이라고 밝혔다. 촬영은 중단된 상태다.

다니엘 대 킴은 가슴이 조이고 몸이 쑤시고 발열 등의 증상이 있었다고 전하며 현재는 컨디션이 점점 좋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특히 심각하다고 느끼지 않는 10대들과 오랫동안 심각한 상황이 아니라고 생각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말하고 싶다.이것이 심각하다는 것을 알아주기 바란다. 만약 당신이 코로나19에 조심하지 않는다면 당신은 잠재적으로 주사랑하는 가족과 수백만명의 사람들을 위태롭게 할 것이다.  그러니 다른 사람들을 위해서라면 사회적 거리, 자기 격리, 얼굴 만지지 말고 당연히 손을 씻으라는 지침을 따르라"고 조언했다.

한편 대니얼 대 킴은 그간 드라마 'CSI: 과학수사대', '하와이 파이브 오' 시리즈, 영화 '인서전트' 등에 출연했다. 또 ABC 드라마 시리즈 로스트(Lost)에서 김윤진과 함께 출연하며 전세계 시청자들에게 더욱 알려진 바다.
/nyc@osen.co.kr

[사진] 드라마, 영화 스틸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