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대중문화

''코로나, 미국에서 감염된 것''..할리우드★ '인종차별' 혐오 분노[종합]

기사입력 : 2020.03.2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최나영 기자] "코로나19, 미국에서 감염된 것이다!"

한국계 미국인 배우 대니얼 대 김이 19일(현지시간)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미국드라마 '로스트' 시리즈로 전세계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대니얼 대 김은 SNS를 통해 자신의 증상을 알리며, 현재 하와이 자택에서 자가격리 중이라고 밝혔다.
다니엘 대 김은 "특히 심각하다고 느끼지 않는 10대들과 오랫동안 심각한 상황이 아니라고 생각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말하고 싶다. 이것이 심각하다는 것을 알아주기 바란다. 만약 당신이 코로나19에 조심하지 않는다면 당신은 잠재적으로 사랑하는 가족과 수백만명의 사람들을 위태롭게 하는 것이"라며 사회적 거리 두기, 자가 격리, 손 씻기 등을 철저히 할 것을 당부했다.

이와 함께 현재 사회문제로까지 대두되고 있는 인종차별 문제를 짚었다. 그는 "난 동양인이다. 그리고 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가지고 있다. 하지만 나는 그것을 중국에서 얻은 것이 아니다. 난 미국 뉴욕에서 코로나19에 걸렸다"라고 강조했다. "어떤 정치인은 그렇게 부르고 싶어 한다. 하지만 난 그 바이러스가 어디서 왔는지가 지금 사람들이 아프고 죽어가는 것보다 중요하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라고 덧붙였다.

넷플릭스 시리즈 '내가 사랑했던 모든 남자들에게'의 주연 배우인 베트남계 미국인 배우 라나 콘도르는 코로나19를 '중국 바이러스'라고 표현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향해 날을 세웠다. 최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의 책임이 중국에 있음을 강조하기 위해 '차이니즈 바이러스'라는 표현을 써 비판 세례를 받은 바다.

라나 콘도르는 SNS에 "당신의 인종차별주의적 말과 행동이 아시아계 미국인들에게 얼마나 큰 파장을 일으켰는지 당신은 모를 것이다. 이로 인해 아시아계 사람(사회)들이 어떤 위험에 빠질수 있는지에 대해 전혀 이해도 못하는 말을 한 것이다. 어떻게 그럴수 있나. 부끄러운줄 알아라. 그러고도 당신이 리더라고 할 수 있나?..당신의 외국인 혐오로 인해 우리들이 집을 나설때 언어적으로나 물리적으로 폭행을 당하지 않을까 공포에 떨지 않아도 되게 하라"는 글을 잠시 올렸던 바다.

마블 영화 '샹치'의 주인공 시무 리우 역시 "인종 차별이 발생하지 않길 바란다"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시무 리우는 13일 자신의 SNS에 "이미 뉴스를 읽었겠지만, '샹치' 팀의 스태프 몇 명이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검사를 받았고, 그에 따라 우리는 촬영을 2~3일 쉬게 됐다. 난 이렇게 힘든 시기에 신중하게 사전 예방에 힘쓰는 회사와 함께 일하게 돼 매우 감사하고 있다. 모두가 건강한 마음으로, 놀라운 영화를 만들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다들 그곳에서 안전하게 지내길, 그리고 손을 깨끗이 씻길 바란다. 그리고 당연한 말이지만 인종 차별주의자가 되지마"라고 덧붙였다.

그런가하면 '어벤져스'의 워 머신 역으로 유명한 배우 돈 치들은 트럼프가 ‘차이니즈 바이러스’라는 표현을 쓴 SNS 게시글을 리트윗한 뒤 "중국 바이러스? 와우. 아직도. 당신이 감당할 수 없는 일인걸 못 느끼나?"라고 지적했다.


이 같은 돈 치들의 글에 반발하는 의견들에는 "당신들은 잘못된 사람들에게 화를 내고 있다"라며 쓴소리를 참지 않았다.

세계적인 모델 지지 하디드는 SNS에서 흑인 남성이 동양인 남성을 둘러싸고 괴롭히는 영상을 본 후 "어디에서든 코로나 바이러스 보다 더 빨리 전파되는 게 무엇인지 아나? 아시안들을 향한 인종차별척 폭력과 무식한 공격이다"라며 분노를 표했다.

최근 코로나19가 전 세계로 확산되면서, 지난 11일 세계보건기구 WHO 측은 코로나19에 대해 세계적 대유행인 '팬데믹'을 선언했다. 이로 인해 일부 유럽과 미국인들은 아시아 사람들에게 노골적으로 인종 차별적인 발언과 행동을 일삼아 문제가 되고 있다.

/nyc@osen.co.kr

[사진] 영화 스틸,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