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대중문화

스파이크 리 감독 ''73회 칸영화제 연기, 100% 동의한다''[Oh!llywood]

기사입력 : 2020.03.2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보라 기자] 미국 영화감독 스파이크 리가 7월 초로 연기하기로 결정한 제 73회 칸 국제영화제에 지지를 보냈다.

19일(현지시간) 스파이크 리는 버라이어티와의 인터뷰에서 “나는 칸 영화제의 연기를 100% 동의한다. 세계의 상황이 매일 변하고 있다”며 “사람들이 죽어가고 있기에, 우리는 지금 전쟁 같은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안타까운 마음을 보냈다. 

이어 그는 “영화, TV, 스포츠, NBA, 야구 경기 등 모든 게 다시 제자리로 돌아와야 한다”라며 “정상으로 돌아오기 위해선 많은 것들이 연기돼야 한다. 나는 이같은 움직임에 동의한다”는 생각을 드러냈다.

한편 스파이크 리 감독은 1983년 영화 ‘조의 이발소’의 연출을 맡으며 데뷔했다. ‘블랙클랜스맨’(2018) 등의 연출을 맡아 연출력을 인정 받았는데, 박찬욱 감독의 ‘올드보이’를 미국판으로 리메이크 해 2014년 내놓았다.

/ purplish@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