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대중문화

리한나, 코로나19 극복 위해 63억 통큰 기부[Oh!llywood]

기사입력 : 2020.03.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강서정 기자] 팝스타 리한나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63억을 기부했다. 

22일(현지시간) CNN 보도에 따르면 리한나 재단 클라라 리오넬 재단은 코로나19 구호 활동을 펼치는 단체에 5백만 달러(한화 63억 9,750만 원)를 전달했다. 

리한나는 2012년 빈곤국 아동과 청소년을 위한 교육 및 건강 관리의 질을 향상하기 위해 지원하는 비영리 단체 클라라 리오넬 재단을 설립해 운영하고 있다. 클라라 리오넬 재단은 멘토였던 할머니의 이름을 딴 장학재단으로 지금까지 수백억 원을 기부했다. 

이 기부금은 미국 위험 지역 사회와 노인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지역 푸드뱅크, 아이티, 말라위와 같은 국가에서 테스트의 속도를 높이고 일선 의료 종사자들을 위한 보호 장비를 마련하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재단은 “코로나19 사태가 우리의 삶을 이렇게 바꿀지 상상할 수 없었다. 코로나19는 우리 모두에게 영향을 미칠 것이다. 그리고 세계에서 가장 취약한 사람들에게 최악의 상황은 아직 오지 않았을 것이다”고 전했다. /kangsj@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