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스포츠

[속보] EPL 브라이튼 선수, 코로나19 양성 판정

기사입력 : 2020.03.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 FC 로고. /사진=구단 공식 트위터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 FC 로고. /사진=구단 공식 트위터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 FC 선수단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와 데일리 메일 등은 27일(한국시간) 오전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 FC 클럽 선수들 사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확진 판정을 받은 선수가 누군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매체는 "구단은 그 선수가 누구인지에 대해 아직 공개하지 않고 있다. 스타 선수들 중 한 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폴 바버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 FC 회장은 이날 자택에서 인터넷을 통해 온라인 회견을 열었다. EPL에서 인터넷을 통해 가상 기자회견을 연 건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 FC가 최초다.

바버 회장은 "3명의 선수가 증상이 있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며, 그 중 한 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그레이엄 포터(45) 감독이 이끄는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 FC는 올 시즌 6승 11무 12패(승점 29점)를 마크하며 리그 15위에 자리하고 있다.

앞서 EPL에서는 미켈 아르테타(38) 아스날 감독과 칼럼 허드슨-오도이(20) 첼시 공격수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바 있다.

김우종 기자 woodybell@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