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해피투게더4' 안선영, 1억 사기 당하고 라디오 생방 ''세상에 공짜는 없어''

기사입력 : 2020.03.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예솔 기자] 안선영이 사기를 당했던 사연을 공개했다. 

26일에 방송된 KBS '해피투게더4'에서는 안선영이 찐다이어터 특집으로 등장해 사기를 당했던 경험을 이야기했다. 

안선영은 "방송에서 투자 전문가를 만났다. 방송에서 나온 사람은 다 믿어도 된다고 생각했다. 그 분을 섭외한 PD님도 사기를 당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안선영은 "라디오 생방을 하러 가는데 아는 언니가 갑자기 여의도로 오라고 하더라. 가봤더니 어제까지 멀쩡했던 회사가 정말 엉망이 돼 있더라"라고 말했다.

안선영은 "내가 시집가려고 모아둔 돈을 사기 당했다. 억대였다. 정말 많았다"라며 "그때도 라디오 생방을 갔다. 저녁 퇴근길 라디오였는데 밝은 목소리로 진행해야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안선영은 "감정을 컨트롤을 했는데 '엄마의 일기'가 나오더라. 그 노래를 듣고 엉엉 울었다. 계속 우니까 방송을 듣고 국장님이 뛰어 내려왔다. 국장님을 보고 1억 사기당했다고 엉엉 울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안선영은 "국장님이 뭘 도와줄까 하시길래 5만원만 달라고 했다"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이어 안선영은 "그때 이후로 나는 절대 투자는 하지 않는다. 절대 거저주는 건 없다고 생각한다. 다이어트도 약하나 먹고 빠지는 살은 없다"라고 말해 큰 교훈을 안겼다. 
/hoisoly@osen.co.kr
[사진 : KBS '해피투게더4' 방송캡쳐]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