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한 번 다녀왔습니다' 기도훈, 안방극장 기대주 등극..활약 예고

기사입력 : 2020.03.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선미경 기자] ‘한 번 다녀왔습니다’ 기도훈이 빛나는 활약을 예고하고 있다.

기도훈은 드라마 ‘왕은 사랑한다’, ‘키스 먼저 할까요’, ‘아스달 연대기’, ‘유령을 잡아라’ 등 굵직한 화제작들에 연이어 출연해 신선한 매력으로 사랑 받고 있는 배우다. 그는 올 상반기 기대작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 연출 이재상)에 출연 소식을 알려 일찍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기도훈은 극중 박효신 역을 맡아 유도 국가대표 상비군에서 송가네 닭강정 가게 아르바이트생이 된 극적인 사연으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낼 것은 물론 송가네 첫째 딸 송가희(오윤아 분)와 이색 러브라인을 그릴 예정으로 벌써부터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에 기도훈은 “‘효신’ 캐릭터를 잘 살려내기 위해 말투, 눈빛을 연구하고, 스타일링 변신, 체중 감량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는 중이다. 또 운동선수였던 과거 습관들을 자연스럽게 표현하는 방법도 많은 분들께 조언을 구해 연습하고 있다. 이 부분들이 시청자분들께 잘 전달됐으면 좋겠다”라며 작품에 대한 열의를 드러냈다.

이어 “이렇게 많은 분들의 관심과 기대를 받는 작품에 함께 하게 되어서 기쁘고 영광이다. 긴 호흡의 드라마는 처음이라 많이 긴장되고 떨리지만, 존경하는 감독님과 연기자 선배님들에게 현장에서 많은 것들을 배우며,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라며 인사를 전했다.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부모와 자식 간 이혼에 대한 간극과 위기를 헤쳐 나가는 과정을 통해 각자 행복 찾기를 완성하는 유쾌하고 따뜻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28일 오후 7시 55분에 첫 방송된다. /seon@osen.co.kr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