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불후의 명곡' 퍼플레인, ''과거 김종진이 '음악의 신이 내려왔다'''라며 극찬

기사입력 : 2020.03.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다솜 인턴기자]
/사진= 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쳐
/사진= 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쳐


록밴드 퍼플레인이 '불후의 명곡'에 첫 출연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 예능 '불후의 명곡'에서는 한국 대중음악의 거장인 뮤지션 봄여름가을겨울, 빛과 소금이 전설로 함께한 가운데 퍼플레인(채보훈, 김하진, 양지완, 이나우, 정광현)이 '불후의 명곡'에 첫 출연하며 열기를 더했다.

퍼플레인은 "첫 출연하게 된 기분이 어떠느냐"라는 MC의 질문에 "사실 부모님이 '불후의 명곡'이 파일럿 프로그램일 당시부터 광팬이셨다. 때문에 출연하는 자체로 효도를 하는 것 같다"라고 말하며 설렘을 드러냈다.

이어 특히 멤버 김하진과 양지완은 봄빛밴드 (봄여름가을겨울&빛과소금)의 김종진과 남다른 인연이 있음을 밝혔다. 김하진과 양지완은 "과거 19살 때 KBS 락 프로그램에 나온 당시 김종진 선배님이 '음악의 신이 내려왔다'라고 극찬했다"라며 소감을 전하는 한편 부끄러운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김다솜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