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집사부일체' 김덕수 ''KFC 커넬 샌더스 초대 받았다'' 글로벌 '핵인싸'

기사입력 : 2020.03.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방송화면 캡처

[OSEN=장우영 기자] ‘집사부일체’ 샘 오취리와 다니엘이 한국 문화에 감탄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는 샘 오취리와 다니엘이 사물놀이에 합류했다.

김덕수는 본 공연에 앞서 ‘집사부일체’ 멤버들에게 공연을 선보였다. 다양한 장르가 어우러져 훨씬 신명나는 공연이 완성됐다. 신성록, 이승기, 양세형, 옹성우는 감탄하면서도 자신이 맡을 역할이 무엇인지 체크했다.

이때 ‘히든카드’로 두 명의 외국인이 등장해 공연에 합류했다. 두 사람은 엉성한 몸짓이었지만 흥은 사물놀이 멤버들과 다를 바 없었다.

‘히든 카드’ 멤버는 다름아닌 샘 오취리와 다니엘이었다. 두 사람은 한국 문화에 푹 빠진 상태로, 다니엘은 “사물놀이가 훌륭한 한국 문화라 생각한다. 한옥마을과 인사동에서 봤는데, 역동적으로 춤추면서 악기를 연주하는 게 없다. 정말 대단하다”고 말했다.

샘 오취리는 “한국에 처음 왔을 때 소통해야 하는데 사물놀이를 보면서 마음이 통하는 게 느껴졌다”고 말했다.

샘 오취리는 김덕수가 한 치킨 프랜차이즈 창시자와 닮았다고 말했다. 김덕수는 커넬 샌더스의 집에 초대를 받아 방문했다는 독특한 인연을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elnino8919@osen.co.kr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