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윈터솔저' 세바스찬 스탠 ''사회적 거리두기 해야해'' 일침

기사입력 : 2020.03.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강민경 기자]
세바스찬 스탠 /AFPBBNews=뉴스1
세바스찬 스탠 /AFPBBNews=뉴스1

할리우드 배우 세바스찬 스탠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지 않는 사람들에게 일침을 가했다.

세바스찬 스탠은 최근 머슬 앤 피트니스 팟캐스트에 출연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지 않는 이들에 대해 언급했다.

세바스찬 스탠은 "직장 생활을 하고 있는 친구들과 대화를 나눴는데 경찰이나 간호사들은 하루종일 일하고 돌아와서 자신의 아이들이 코로나19에 감염될까봐 애들을 만지지도 못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다음날 다시 일하러 가는 사람들도 많다. 이런 이야기를 들으면 나는 편하게 앉아서 특혜를 받는 느낌이고, 누군가는 엄청난 고생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내가 화가 나는 부분은 아직도 마이애미의 해변에 멍청한 사람들이 모여 있다는 것이다. 이것은 미국의 현 주소이고 문제다. 할아버지, 할머니 그리고 부모님 세대들은 지금보다 훨씬 어려운 상황을 견디고 이겨냈다. 우리도 우리가 할 수 있는 역할을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세바스찬 스탠은 마블 영화 '어벤져스' 시리즈에서 버키 반즈 겸 윈터 솔저로 출연했다. 코로나19로 인해 그가 촬영 중이던 '팔콘& 윈터솔저' 촬영이 중단됐다. 뿐만 아니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코로나19 예방과 관련해 손 씻는 동영상을 게재하기도 했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