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日 유명 코미디언 시무라 켄, 코로나19로 사망..향년 70세

기사입력 : 2020.03.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시무라 켄 / 사진=SNS
시무라 켄 / 사진=SNS


일본 유명 코미디언 시무라 켄(70)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사망했다.

30일 일본 닛칸스포츠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시무라 켄은 지난 29일 사망했다.

시무라 켄은 지난 17일부터 코로나19 증상을 느꼈으며, 19일에는 발열과 호흡 곤란 증세를 느꼈다. 그는 20일 병원에 가서 폐렴 진단을 받고 입원했고, 23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무라 켄의 감염 경로는 불분명하다. 시무라 켄은 코로나19 확진 판정 후 치료를 받다가 폐렴 등 합병증으로 사망했다.

시무라 켄의 소속사는 그의 사망을 공식 발표하고 애도했다. 시무라 켄은 일본 유명인 최초 코로나19 확진자이자 사망자로 안타까움을 더한다.

시무라 켄은 일본의 국민 개그맨으로 사랑 받았다. 1968년 유명한 밴드이자 콩트 그룹 더 드리프터즈로 개그맨 활동을 시작했으며 영화 '철도원' 등에도 조연으로 출연했다. 2004년부터 '천재! 시무라 동물원'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동을 이어왔다.


김미화 기자 letmein@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