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비스' 미스터트롯 특집 ''임영웅, 술자리에서 집에 못 가게 한다'' 폭로

기사입력 : 2020.03.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하수정 기자] 영기, 나태주가 ‘미스터트롯’ 1대1 데스매치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한다.

3월 31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왕좌의 게임 특집 '신興강자 7'로 꾸며지는 가운데 영기, 류지광, 나태주, 노지훈, 신인선, 김수찬, 김경민이 출연해 미스터트롯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할 예정이다.

영기와 나태주는 미스터트롯 본선 2라운드인 '1대1 데스매치' 이후 '비디오스타'에서 첫 재회했다. 데스매치 당시 두 사람은 “무대에서 1M 이상 움직이지 말자”고 약속을 했다고. 하지만 약속과 달리 나태주가 12명의 태권 군단을 등판시키며 영기를 꺾고 다음 라운드로 진출했다.

영기는 당시를 회상하며 “어쩐지 최종 리허설 전까지 나태주 무대만 한 번도 못 봤다”라며 “그 때 이후 나태주가 금기어가 됐다”라고 서운한 마음을 밝혔다. 이에 MC들이 영기와 나태주, 둘만의 시간을 마련해 서로의 속마음을 나누는 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미스터트롯 참가자들의 친목모임 '주류파', '축구파'의 비하인드 스토리도 공개된다. 출연진들은 친목모임에 대해 “임영웅이 2개의 친목모임에 모두 속해있다”며 임영웅에 대한 에피소드들을 폭로하기 시작했다. 

이와 함께 “임영웅이 술자리에서 사람들을 집에 못 가게 한다”며 “새벽 5시에 집에 간 적도 있다”, “겨우 빠져나왔다”등 임영웅 관련 에피소드가 대방출 됐다고. 또한 이들은 동생들을 위해 술값을 계좌이체 해주는 통 큰 형 장민호와 술값 대부분을 책임진다는 영탁에 대한 훈훈한 미담을 전하기도 했다.

트로트계 신흥강자 7인방이 전하는 미스터트롯의 최초 공개 비하인드 스토리들은 오는 31일 화요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공개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MBC에브리원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