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미나 ''세정언니 대기실을 내 대기실처럼''..귀여움 뿜뿜

기사입력 : 2020.03.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장은송 인턴기자]
/사진=미나 인스타그램
/사진=미나 인스타그램


그룹 구구단 멤버 미나가 김세정과 여전한 우정을 보였다.

미나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세정 언니 대기실에서 내 대기실처럼 놀기"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신발 끈을 묶거나 거울을 통해 셀카를 찍는 미나의 모습이 담겨있다. 미나는 보라빛의 니트를 착용해 러블리한 매력을 돋보이게 만들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둘 다 귀여워", "역시 본 투 비 큐트"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미나는 지난해 종영한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에서 '김유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장은송 인턴기자 dmsthdwkd@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