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BTS 친구' 할시, 코로나19 탓 내한 공연 취소..''관객 건강 위해'' [공식입장]

기사입력 : 2020.03.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박소영 기자] 오는 5월 9일(토),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진행 예정이던 ‘할시 내한공연(Halsey - Manic World Tour Live in Seoul)’이 취소되었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 확진 사례가 급증해 예정된 5월 공연을 일정대로 진행하기 어려운 상황으로 공연장을 찾을 관객의 건강과 안전을 고려하여 공연 취소를 결정하게 되었다.

공연 취소에 따라 공연 예매 내역은 자동 취소되며 취소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 진행된다. 코로나19로 인한 건강 상의 우려로 사전에 예매를 취소했을 경우 위기 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된 2월 23일(일) 17시 30분 이후 취소 건에 대해서는 공식 예매처인 예스24 고객센터를 통해 취소 수수료를 환불받을 수 있다. 

할시는 전 세계적인 인기와 함께 국내에서는 방탄소년단과의 협업으로 더욱 이름을 알렸다. [MAP OF THE SOUL : PERSONA] 앨범의 타이틀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에 피처링 보컬로 참여하고 뮤직비디오에도 직접 출연한데 이어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합동 무대를 선보이고 지난해 방탄소년단의 파리 콘서트 무대에 깜짝 등장해 스페셜 공연을 펼쳐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comet568@osen.co.kr

[사진] 라이브네이션코리아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