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장미인애, 정부 비판→돌연 은퇴 선언 ''배우 안 한다'' [전문]

기사입력 : 2020.03.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전시윤 기자]
/사진=장미인애 인스타그램
/사진=장미인애 인스타그램

배우 장미인애가 돌연 은퇴한다고 밝혔다.

30일 장미인애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만하시길 부탁드린다. 물론 언행은 저도 실수이지만, 저에게 악의적인 공격 내 의도와 상관 없이 기자님의 글로 인해"라고 운을 뗐다.

이어 "전 세계 가 아픔과 재난 재앙이 닥쳐 같은 대한민국의 국민으로 왜 이제 와서 국민이 어려움에 빠져, 삶이 어려운데 국민이 낸 세금으로 이제 와서 지원금을 준다는 발표와 그 한 번으로 삶이 달라지지 않는다는 것이 이해가 가지 않았다"고 전했다.

또 "그 이후는 국민의 세금은 올라갈 것이며 모든 게 막히고 살아갈 수 없다는 생각으로 올린 글이 이렇게 대한민국인 내 나라가 총선을 앞두고 이런 모습이 사실 이해가 가지 않았다. 더는 저는 제 갈 길을 갈 것이며 정치적 발언이 민감하다고 제가 말하고자 함이 이렇게 변질될 수 있고 공격을 받을 수 있구나. 다시 한번 질린다 정말"이라고 심경을 토로했다.

그러면서 "전에는 마스크가 없었다. 그리고 저도 힘든 상황에 마스크도 4주간 사지 않았다. 잡에만 있었던 저이기에"라며 "기부도 작은 마음이지만 했다. 저에 대해 모르는 분들께서 같은 질문을. '기부는 했냐', '정부 탓을 하냐'"고 작성했다.

마지막으로 "저는 작은 마음으로 제가 할 수 있는 한도에 기부를 하였다. 대한민국의 국민으로 저 또한 고생하는 분들을 걱정한 제가 바보같이 느껴진다. 더는 대한민국에서 배우로 활동하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장미인애는 생계지원금 결정 기사를 캡처한 후 "우리나라에 돈이 어디 있나. 짜증스럽다 정말"이라고 글을 올렸다. 후 반박하는 네티즌들과 설전을 벌이다가 "나도 자유 발언권이 있다. 아닌 건 아니다. 소신 있게 삶을 살길. 지금은 뭐라도 할 거다. 이기적인 인간들"이라며 분노한 바 있다.

다음은 장미인애 게시글 전문
그만하시길 부탁드립니다
제가 답변을드리고 물론 언행은 저도 실수이지만
저에게 악의적인공격
내의도와 상관없이 기자님의 글로인해
전세계 가 아픔과 재난 재앙이 닥쳐
같은대한민국의 국민으로
왜이제와서 국민이 어려움에빠져
삶이 어려운데 국민이낸 세금으로 이제와서
지원금을 준다는 발표와 그한번으로
삶이 달라지지 않는 다는것이 이해가 가지않았고
그이후는 국민의 세금은 올라갈것이며
모든게 막히고 살아갈수 없다는생각으로
올린글이 이렇게 대한민국인 내나라가
총선을앞두고 이런모습이 사실 이해가가지 않았습니다. 더는 저는 제갈길을 갈것이며
정치적발언이 민감하다고 제가 말하고자함이 이렇게 변질될수있고 공격을받을수있구나
다시한번 질리네요 정말.
전에는 마스크가 없었습니다 .
그리고 저도 힘든상황에
마스크도 사주간 사진않았습니다
잡에만있었던저이기에
기부도 작은마음이지만 했습니다.
저에 대해 모르는분들께서
같은질문을 기부는했냐 정부탓을하냐
저는 작은마음으로 제가 할수있는한도에
기부를하였구요
대한민국의 국민으로 저또한 고생하는분들을
걱정한제가 바보같이 느껴지네요.
더는 대한민국에서 배우로 활동하지 않겠습니다.
-장미인애 올림

전시윤 기자 vli78@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