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골목식당' 김성주 ''치킨바비큐&불막창집 역대급''[★밤TView]

기사입력 : 2020.04.0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여도경 인턴기자]
/사진=SBS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화면 캡쳐
/사진=SBS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화면 캡쳐


'골목식당'에서 김성주가 "청소업체가 치킨바비큐&불막창집 위생상태가 역대급이라고 말했다"라고 전했다.

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김성주는 치킨바비큐&불막창집의 상태의 심각성을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 백종원은 치킨바베큐&불막창집의 비위생적인 조리 영상을 보고 시식을 중단했다. 백종원은 "지금 음식을 먹을 때가 아니야"라고 말하며 주방으로 들어갔다. 음식을 먹는 의미가 없다는 뜻이다. 주방을 점검하던 백종원은 비위생적인 주방에 심각해졌다. 결국 백종원은 "충격이네요"라며"사장님 지금 당장 장사 중단하세요. 장사하면 안 돼요"라고 말했다. 이어 "이러면 진짜 사고 나요"라며 우려를 표했다.

치킨바비큐&불막창집 사장은 아침 일찍 대청소에 나섰다. 정인선과 김성주는 대청소를 돕기 위해 가게를 찾았다. 버려야 할 물건을 버리지 않는 사장 부부에게 김성주는 "사장님은 버리는 기준을 더 높여야 할 것 같아요"라고 말했다. 가게 안 물건을 정리하다 정인선은 "레트로한 물건이 너무 많아요. 의자랑 테이블도 갈아야 할 것 같아요"라고 말했다. 치킨바비큐&불막창집 부부와 김성주, 정인선은 20년 넘게 사용됐던 집기를 모두 들어냈다.

이후 청소 전문 업체가 왔다. 업체는 사다리까지 놓고 구석구석 깨끗하게 청소했다. 업체는 "여긴 너무 찌들어서 안 닦이네"라고 말했다. 업체는 '미싱하우스'라는 전문 장비까지 동원해 청소에 나섰다.

시장족발집은 요즘 유행과 다른 맛을 내면서도 안주하는 시장족발집에 우려를 표했다. 시장족발집 사장은 백종원에게 "TV에 나와서 사람들이 줄 서서 먹는 집이 있어요. 손님들이 우리 집이 낫다고 말했어요"라고 말했다. 백종원은 "드셔 보셨어요?"라고 물었고 시장족발집 사장은 아니라고 답했다. 백종원은 "죄송한 말씀이지만 자칫하면 우물 안 개구리가 될 수도 있어요"라고 말했다.

떡맥집을 찾은 백종원은 설탕을 추가하라고 조언했다. 맛을 본 떡맥집 사장은 맛있다는 반응을 보이며 계속 먹었다. 백종원은 "너무 달면 좀 그렇지만 이 정도는 달아도 되죠"라고 말했다. 이후 백종원은 짜장떡볶이 레시피를 전수했다.

여도경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