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가장 보통의 가족' 한고은X하하X장성규, '심리 솔루션 도우미' 출격..25일 첫방[공식]

기사입력 : 2020.04.1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이승훈 기자] 한고은, 하하, 장성규와 함께하는 ‘찐가족 성장 솔루션’이 펼쳐진다.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가장 보통의 가족’이 오는 25일(토) 오후 7시 40분에 첫 방송된다. ‘가장 보통의 가족’(이하 ‘가보가’)은 연예인 가족의 일상 속에서 ‘보통의 가정’이 공감할 수 있는 가족 심리를 관찰하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가보가’는 기존의 가족 관찰 프로그램과 달리 연예인 ‘솔루션 가족’의 일상을 지켜보며 갈등의 원인을 분석하고 해결까지 도와준다. 자녀의 육아와 교육 문제로 의견이 충돌하는 부부, 오랜 시간 떨어져 지내 어색한 부모-자식, 부부 사이를 간섭하는 시어머니 때문에 갈등을 맞은 고부 등 대한민국 가족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현실 고민을 ‘가족 심리 멘토’인 전문가들과 함께 해결한다. 

배우 한고은-하하-장성규가 3MC이자 가족 솔루션 도우미로 나선다. 한고은은 남편은 물론 시부모와도 돈독한 가족애를 유지하는 ‘가장 보통의 아내’로서 행복한 가족 관계의 비결과 솔직담백한 해결책을 전한다. 결혼 9년 차 하하는 철부지 래퍼에서 아이 셋 다둥이 부모로 거듭난 ‘가장 보통의 아빠’로서 탄탄한 내공이 돋보이는 현실 조언을 더할 예정이다. 장성규는 특유의 아슬아슬한 입담을 무기로 유쾌한 해결사 역할을 맡는다. 알고 보면 첫사랑과 결혼에 성공한 사랑꾼이자 소문난 아들 바보인 ‘가장 보통의 남편’ 장성규의 진정성 넘치는 모습도 만나볼 수 있다.

심도 있는 조언을 전해 줄 ‘가족 심리 멘토’ 역시 차별화된 관전 포인트다. 특히 SB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를 통해 많은 부모들의 육아 멘토로 꼽히는 오은영 박사가 ‘솔루션 가족’을 돕는다. 이 외에도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가 출연하여 심리 코칭을 통해 구체적이고 현실성 있는 가족 갈등 해법을 제시한다.

한편, ‘가보가’ 측은 금일 공식 포스터를 공개했다. 가족 심리 솔루션을 고민하는 3MC의 발랄한 모습을 담은 포스터는 ‘가장 보통의 가족’ 홈페이지 및 JTBC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고은-하하-장성규와 함께하는 가족 심리 관찰 버라이어티 JTBC ‘가장 보통의 가족’은 오는 25일(토) 오후 7시 40분에 첫 방송된다.

/seunghun@osen.co.kr

[사진] JTBC '가장 보통의 가족'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