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스포츠

오재원, '새내기' 황동재에게 그랜드슬램 작렬 [오!쎈 대구]

기사입력 : 2020.05.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대구,박준형 기자]5회초 1사 만루 두산 오재원이 만루홈런을 날린뒤 동료들과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soul1014@osen.co.kr

[OSEN=대구, 손찬익 기자] 두산 베어스 내야수 오재원이 그랜드슬램을 쏘아 올렸다.

오재원은 23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삼성과의 원정 경기에서 2-1로 앞선 5회 만루 홈런을 터뜨렸다. 시즌 2호-통산 896호-개인 4호 기록.

오재원은 2-1로 앞선 5회 호세 미구엘 페르난데스와 최주환의 연속 안타, 김재환의 볼넷으로 만든 1사 만루서 세 번째 타석에 들어섰다.

오재원은 삼성 두 번째 투수 황동재의 1구째 직구(145km)를 힘껏 받아쳐 오른쪽 담장 밖으로 넘겨버렸다. 비거리는 115m. 이 홈런은 오재원의 올 시즌 세 번째 홈런이다. /what@osen.c.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