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메일, 본명 정유진으로 '보이스 코리아 2020' 활약..감동 선사

기사입력 : 2020.06.0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이정호 기자]
/사진=엠넷 '보이스코리아' 캡처
/사진=엠넷 '보이스코리아' 캡처


가수 정유진이 음색만으로 시청자에게 감동을 선사, 앞으로를 궁금하게 만들고 있다.

정유진은 지난달 29일 첫 방송된 Mnet 경연 프로그램 '보이스 코리아 2020'에 출연하고 있다.

첫 방송 당시 벤의 '열애중'으로 무대에 오른 정유진은 담담하게 노래를 시작했고, 이내 가사에 몰입하며 오롯이 그 감정을 안방극장에 전달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청아하면서도 감성적인 정유진의 목소리는 물론, 노래와 무대를 향한 열정까지 돋보여 다시 한 번 메일의 매력을 강조하기도 했다.

정유진의 감동 무대에 다이나믹듀오는 "잘한다. 너무 깔끔하다"고 감탄했고, 성시경 역시 "노래의 감정이 이어져 운거라면 (저 후배에겐) 노래를 가르쳐주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감동과 감성이 가득한 정유진의 무대는 드라마틱하게 김종국과 성시경, 보아, 다이나믹듀오 올턴을 받았고, 앞으로 보일 활약에 대한 기대치까지 더했다.

'보이스 코리아 2020'을 통해 대중을 만나고 있는 정유진은 현재 메일(Mail)로 활동하고 있으며 '모든 게 내 얘기 같아'와 'DM (매일이 선물)' 그리고 '연애의 참견 시즌2' OST, 상상커넥트 9번째 아티스트 선정 등 다채로운 음악, 활동으로 사랑받고 있다.

이정호 기자 direct11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