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송가인, 유산슬 듀엣곡 '이별의 버스정류장' 수익

기사입력 : 2020.06.0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박준형 기자]가수 송가인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OSEN=연휘선 기자]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음원 수익금을 기부했다. 

3일 소속사 포켓돌스튜디오에 따르면 송가인은 최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이별의 버스정류장' 음원 수익 및 가창료 1000만 원을 기부했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측은 송가인이 소속사를 거치지 않고 직접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에 송가인의 기부금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취약 계층을 위한 마스크 구입 등에 쓰일 예정이다. 

송가인의 기부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그는 지난 2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공식 팬카페 어게인(AGAIN)과 성금 3244만 원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했고, 이어 3월에는 부산 의료진에게도 지원물품을 건넸다.

또한 그는 리메이크곡 '화류춘몽'의 음원 수익금도 전액 기부 의사를 밝힌 바 있다. 지난달에는 긴급재난지원금도 전액 기부했다. 

송가인은 지난해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트롯'에서 우승인 진(眞)을 차지한 트로트 가수다. 이후 그는 트로트 열풍을 주도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 monamie@osen.co.kr

[사진] OSEN DB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