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정해인, 대종상 신인상..''사랑합니다'' [56th 대종상영화제]

기사입력 : 2020.06.0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배우 정해인 /사진=방송화면 캡처
배우 정해인 /사진=방송화면 캡처


배우 정해인이 대종상 신인남우상을 수상했다.

3일 오후 서울 그랜드 워커힐 시어터홀에서 이휘재, 한혜진 진행으로 56회 대종상 영화제 시상식이 열렸다.

정해인은 "이 상은 제가 잘 해서가 아니라 앞으로 잘 하라고 주시는 상으로 알겠습니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청춘의 한 페이지를 함께 한 영화다. 함께 해준 정지우 감독님, 작가님과 김고은 배우 덕분입니다. 감사합니다. 그리고 유열 선배님 감사드립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 상의 의미에 대해서 앞으로 배우라는 직업을 가지고 연기하면서 가슴 속에 깊이 새기겠습니다"라며 "끝으로 언제나 제 든든한 휴식처이자 사랑하는 가족, 친구들, 회사 식구들, 팬 여러분 사랑합니다"라며 "영화 봐 주신 관객분들 감사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시상식 작품상에는 '기생충', '극한직업', '벌새', '증인', '천문:하늘에 묻는다' 등 5개 작품이 후보에 올랐다.

한편 올해 대종상 영화제는 코로나19 여파로 무관중으로 열리며 영화 관계자들만 참석했다. 옥주현 박봄 폴킴 써드아이 등이 축하 무대를 펼쳤다.



김미화 기자 letmein@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