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아는형님' 신아영 ''프리 한 달 안에 아나운서 초봉 벌어''

기사입력 : 2020.06.0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한해선 기자]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아는형님' 안현모, 신아영, 김민아가 전학생으로 등장했다.

6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형님'에서는 과거는 뉴스에서, 현재는 예능에서 활약하고 있는 안현모, 신아영, 김민아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안현모, 신아영, 김민아는 "'우리는 뉴스에서 좀 놀았고'에서 전학왔다"며 인사했다.

강호동이 왜 전학왔냐고 묻자 기상캐스터 출신 김민아는 "뉴스가 개편하면서 잘렸다"고 너스레를 떨며 "사실 나는 정규직이 아니었다. 원래 자유로웠고 더 자유로워진 거다"라고 설명했다.

기상캐스터의 업무로 그는 "기상캐스터는 기사를 직접 내가 쓴다. 내가 내 대본을 쓰고 CG도 내가 그리고 팀에서 만들어준다"고 밝혔다.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SBS 기자 출신인 안현모는 "할 만큼 했다 싶어서 나왔다"며 "수명이 길어졌는데 한 가지 일만 하다가 죽으면 억울하잖아. 다른 세상이 궁금하더라"고 전업한 이유를 말했다.

스포츠 아나운서 출신 신아영은 "스포츠 외에 다른 활동도 해보고 싶었다. (김)민아처럼 타의도 있었다. 프리를 (강)호동이 때문에 어쩔 수 없이 하게됐다"며 "아나운서를 할 때 '스타킹'을 나갔다. 초등학교 때 꿈이 뮤지컬 배우여서 뮤지컬 편에 나갔다. 그런데 호동이가 '뮤지컬 배우가 되면 아나운서 그만할 겁니까'라고 묻더라"고 했다.

이어 "'때려치겠다'고 했는데 방송 다음날 선배들이 '쟤는 언젠가 나가겠구나' 생각하더라. 방송 이후 6개월 만에 나왔다"고 전했다.

아나운서에서 프리랜서가 된 후 수입의 변화를 묻자 신아영은 "입사 후 초봉 연봉을 프리하고 한 달 안에 벌었다. 호동이가 은인이다"로 했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