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내 새끼 건드리면 물어 뜯어''..김미려, 자식 향한 악플 공개 저격 [★SHOT!]

기사입력 : 2020.06.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하수정 기자] 김미려가 자식에 대한 악플을 언급하며, 경고의 메시지를 남겼다. 

개그우먼 김미려는 30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만 좀 하십시다...이건 그나마 유~~~해서 제가 공개합니다. 과거에 악플 남기셨던 분들 다행인 줄 아세요. 캡처는 다 해놨지만요 홍홍...사진이라도 있으면 같이 악플 남기죠~ 그쪽은 뭐가 이상한지.. 이게 직업이신가요? 내 새꾸한테 악플 남기시는 분들 답글 달아주길 원하시는 거에요? 어떻게 관심을 가져줄까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이왕 남기실 거 씨~게 남기시지 유하게 남기셔서 고소는 안 하고 공개만 할게요. 당신의 계정!!!! 내 사진 올리면 악플 남겨요~ 한 번만 더 내새끼 건드리면 진짜 물어 뜯어요...나 착하지만 지독한 사람이에요~"라며 해당 네티즌의 SNS 아이디 계정과 댓글 내용을 공개했다.

게시글을 접한 동료 연예인 장영란은 "미려야 화이팅"이라는 댓글을 남기면서 응원하기도 했다.

한편, 김미려는 지난 2013년 배우 정성윤과 결혼해 이듬해 첫딸 정모아 양을 낳았고, 2018년에는 둘째 아들을 품에 안아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 hsjssu@osen.co.kr

[사진] OSEN DB, 김미려 SNS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